광고

충남교육청, '이중언어 말하기' 대회 실시

주영욱기자 | 기사입력 2019/09/11 [10:07]

충남교육청, '이중언어 말하기' 대회 실시

주영욱기자 | 입력 : 2019/09/11 [10:07]

 

▲ 충남교육청, '이중언어 말하기' 대회 실시    © 로컬투데이

 

[로컬투데이=내포]주영욱기자/ 충남교육청(교육감 김지철)은 9일부터 10일까지 도내 시·군 학생 대표로 초등 36명, 중등 27명 총 63명이 참여한 가운데 이중언어 말하기 충남 본선 대회를 개최했다.

 

이번 대회에서 각 시·군 대회를 거친 학생들은 자신의 꿈, 학교생활 등 다양한 이야기를 한국어와 부모 나라 언어인 중국어, 베트남어, 러시아어 등 총 10개국의 언어로 각각 발표하는 기회를 얻었다.

 

또한, 첫날 초등 대회에서는 천안시다문화가족지원센터 결혼이주여성으로 구성된 다울림 난타공연과 태국 음식, 베트남 의상체험 등 다양한 체험행사도 함께 이루어져 그 의미를 더했다.

 

충남교육청 국제교육팀 김연화 장학관은 “세계화가 갈수록 진행되는 상황에서 다문화가정 학생의 이중언어 재능은 우리 사회의 미래역량 중 하나”라며 “우리나라와 부모 나라를 위해 자신이 가진 역량을 꽃피울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”고 말했다.

 

한편 이번 대회에 입상한 학생 중 우수한 성적을 거둔 3명은 충남 대표로 11월에 있을 제7회 전국 이중언어 말하기 대회에서 본인의 기량을 마음껏 뽐낼 예정이다.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